조인어스코리아 열린한국어교실 2주년
270명 외국인에게 우리말·문화 교육
 
양천신문


 기사입력 2017/12/04 [13:01]

▲     © 양천신문


양천구 신정동 소재 언어문화 공유단체 조인어스코리아가 외국인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열린한국어교실이 2주년을 맞았다. 매주 일요일마다 양천구 해누리타운 8층에서 외국인에게 무료로 한국어를 가르치는 프로그램으로 한국어 수업뿐 만 아니라 한복축제, 지역문화 투어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병행해 호응을 얻고 있다.


서용석 조인어스코리아 상임이사는 “열린한국어교실은 라오스 대사관 부인을 비롯해 다양한 계층의 외국인 학생들이 함께하고 있다”며 “어느 한 지역에 국한되지 않고 남미부터 북미. 유럽 중앙아시아, 동남아시아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학생들이 함께하고 있는 게 본 프로그램의 특징”이라고 전했다.


처음 두 명의 참여자로 시작한 이 프로그램은 현재 270명의 외국인이 등록해 배움을 얻고 선생님 봉사자가 17명으로 늘어날 정도로 규모면에서 큰 성장을 이뤘다. 선생님 봉사자의 경우 20대부터 60대까지 다양하고 현직 교사나 한국어교원자격을 갖춘 이들이 봉사하고 있다. 입문반부터 초ㆍ중급반 및 고급반까지 5개 반이 운영되고 있다.


초등학교 교장으로 퇴임 후 초창기부터 교사로 참여하는 이길숙 봉사자는 “교사들의 열정과 수고에 비해 열악한 환경 속에서 교육이 이뤄지는 점이 아쉽다”며 “쾌적한 환경에서 외국인 학생들이 교육에 전념할 수 있도록 지역 사회의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조인어스코리아는 앞으로 지자체와 기업 등의 지원을 이끌어내어 한국어 교육뿐 만이 아니라 다양한 지역 문화 교류 프로그램으로 발전시켜 나간다는 계획이다. 외국인 학생 등록(http://j.mp/jk-korean)ㆍ사무국 연락처(070-7839-5200)


최승희 기자


원문주소: http://www.ycnews.kr/sub_read.html?uid=10654&section=sc9









"다국어&다문화 지식공유/교류 커뮤니티" 운영 IT NGO

MULTILINGUAL KNOWLEDGE EXCHANGE & SHARING COMMUNITY


 JOINUSWORLD.ORG 



조인어스코리아는 국내 최대 29개 ‘국경 없는 언어문화 지식교류활동가’(JOKOER)를 회원으로 하는 NGO로써,
지식을 통해 세계인과 교류하는 다국어&다문화 지식허브 커뮤니티를 운영하는 순수 비영리 민간외교 단체 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다국어 지식나눔 NGO 조인어스코리아

댓글을 달아 주세요


국내 최초 다국어·다문화 지식교류 웹사이트 오픈 

 

총 29개 언어 지원돼 외국인 경쟁력 확보 

  


 



▲ 조인어스코리아 웹사이트 모습.     © 양천신문

 


지난 4월 크리에이티브커먼즈 코리아와 함께 ‘서울특별시 공유 촉진 조례’ 지식 재능 관련 공유단체로 지정된 양천구 NGO <조인어스코리아 (상임이사 서용석)>가 5월 20일 ‘세계인의 날’에 맞춰 외국인을 위한 다국어&다문화 지식교류 커뮤니티 조인어스월드(www.joinusworld.org)를 오픈한다고 밝혔다. 


‘조인어스월드’는 비영리 단체 <조인어스코리아>가 29개 언어마다 재능기부자들의 활동을 통해 한국어가 어려운 외국인들을 대상으로 운영된다. 1차적으로 한국에 관한 다양한 궁금함을 지역/언어/분야별로 교류하는 지식공유 웹사이트다.


조인어스코리아 측은 “외국인의 웹 접근성을 위해 20여 개의 다국어 인터페이스를 지원하며, 세계 최초로 주 언어와 가용언어의 개념을 도입한 다국어 언어 필터링 기능으로 개개인이 사용 가능한 언어의 글을 필터링해 볼 수 있는 것이 차별화된 기능”이라고 소개했다. 

아울러 “활동/인기/신뢰지수 등을 통한 다면적 평판시스템을 도입했다. 회원 개개인의 활동에 대한 신뢰성과 투명성을 확보하고 회원들의 집단지성과 협업을 이끌어내도록 기획했다”고 전했다. 페이스북이나 트위터 등 개인 SNS에서 제공하는 실시간 알림기능으로 즉각적인 피드백을 받을 수 있어 더 효율적인 지식교류도 가능하다. 


이윤혜 사무국장은 “앞으로 커뮤니케이션의 방향은 개인화와 추천화를 통한 진보된 글로벌 웹으로 점차 국경을 초월해 넓어지고 있다”며 “<조인어스월드>가 개인 간 지식을 매개로 민간외교를 촉진하는 다양한 역할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인어스코리아는 국내 최대의 29개 언어별 재능기부자를 통해 1차적으로 외국인 교류 기반을 다질 계획이며 추후 활동 실적에 따라 봉사인증서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고 국내 외국인 관련 기관, 노무, 법무, 회계, 의료 등 다양한 전문가 그룹들과의 네트워크를 통해 더욱 상세하고 깊이 있는 지식교류를 촉진할 계획이라고 한다.


아울러 ‘네이버’, ‘다음’ 등의 대형 포털 사이트가 두터운 국내 사용자층을 확보하고 있지만 아직 외국인에게는 언어의 벽에 막혀 사용성이 제로에 가깝다며 가속화되는 다문화 사회를 맞아 외국인 웹 접근성에 관한 인식이 사회 전반에 걸쳐 점차 확산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기사입력: 2013/05/21 [12:03]  최종편집: ⓒ 양천신문 



http://www.ycnews.kr/sub_read.html?uid=4047&section=sc9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다국어 지식나눔 NGO 조인어스코리아

댓글을 달아 주세요